Friday , November 15 2019
Home / korea / "K 팝 에 반 했어요" 태국 뒤흔든 한류

"K 팝 에 반 했어요" 태국 뒤흔든 한류



케이 콘 공연 이틀간 4 만 5000 명… 동남아 전역서 팬들 몰려 와 열광
뷰티 – 음식 코너 에도 발길 북적

’케이 콘 (KCON) 2019 태국’ 이 열린 태국 방콕 임팩트 국제 전시장 에서 28 일 동남아시아 한류 팬 들이 케이팝 에 맞춰 신나게 춤 을 추고 있다. CJ ENM 제공

태국 방콕 은 28, 29 일 한류 열기 로 후끈 달아 올랐다. 방콕 최대 공연장 인 임팩트 아레나 와 임팩트 국제 전시장 에서 이틀간 열린 ‘케이 콘 (KCON) 2019 태국’ 에 4 만 5000 여 명이 몰려 성황 을 이뤘다고 CJ ENM 은 29 일 밝혔다.

케이 콘 은 한류 를 알리는 세계 최대 규모 의 행사 다. 2012 년 미국 캘리포니아 에서 처음 시작해 프랑스 호주 멕시코 아랍 에미리트 등에서 한류 팬 과 소통 해왔다. 올해 는 일본 도쿄 (5 월), 뉴욕 (7 월), 미국 로스 앤젤레스 (8 월) 에 이어 태국 에서 네 번째 행사 를 열며 일정 을 마무리 했다.

이틀간 임팩트 아레나 에서 열린 콘서트 는 동남아 전역 의 한류 팬들 로 북새통 을 이뤘다. 입장 전 공연장 앞에는 끝 이 보이지 않을 만큼 긴 줄 이 늘어 섰고, 막이 오르자 관중 들의 함성 으로 공연장 이 들썩 였다.

GOT7, 골든 차일드, 김재환, 네이처, 더 보이즈, 보이 스토리, 에버 글로우, X1, 원 어스, ITZY, (여자) 아이들, 에이 티즈, 밴디트, 베리 베리, 스트레이 키즈, 아이즈 원, AB6IX, 청하 등 18 개 팀 이 무대 에 올랐다.

콘서트 외에도 뷰티, 푸드, 라이프 스타일 등 다양한 분야 의 프로그램 이 진행 됐다. 지난해 태국 행사 에서 10, 20 대 여성 관객 이 88% 에 이른 점 을 고려해 마련한 ‘케이 콘 걸스’ 가 좋은 반응 을 얻었다. (여자) 아이들, 청하, ITZY 등 여성 아티스트 들이 토크쇼, 메이크업 시연, 춤 과 노래 를 선보여 여성 팬들 로부터 큰 박수 를 받았다. 인플 루 언서 들이 참여한 ‘크리에이터 스 존’ 도 눈길 을 끌었다. 태국 은 인터넷 보다 휴대 전화 가입자 수가 더 많은 모바일 강국 이다. 구독자 가 185 만 명 에 이르는 크리에이터 고 퇴경, 케이팝 댄스 를 선보이는 태국 크리에이터 Ob1jellopy 등 이 무대 에 올라 분위기 를 띄웠다. 행사 하루 전 진행된 수출 상담회 에는 동남아 지역 의 기업 78 개사 가 참여해 400 건의 상담 이 진행 됐다.

첫해 인 2012 년 관객 수 1 만 명 으로 시작한 케이 콘 은 올해 29 만여 명이 참여한 행사 로 성장 했다. 누적 관객 수 는 110 만 명 을 넘는다. 케이 콘 을 총괄 하는 신형 관 CJ ENM 음악 콘텐츠 본부장 은 “케이 콘 으로 한국 의 문화 콘텐츠 를 알리는 동시에 한류 와 연관된 기업 의 세계 진출 을 돕고 있다” 며 “내년 에도 다양한 지역 에서 케이 콘 을 열어 세계 와 소통 케이 콘 콘 콘 을 하겠다 세계 와 "고 말했다.

이설 기자 snow@donga.com

창 닫기

기사 를 추천 하셨습니다"K 팝 에 반 했어요" 태국 뒤흔든 한류베스트 추천 뉴스


Source link